[뉴스환경연합] 금천구, 설 명절 대비 전통시장 무단적치물 정비추진

뉴스환경연합 승인 2023.01.16 13:21 의견 0

[뉴스환경연합/김옥진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설 명절을 맞이해 전통시장 무단적치물 집중 정비를 추진한다. 1월 13일부터 19일까지(토·일 제외) 전통시장 4곳(현대, 남문, 대명, 은행나무시장) 일대 무단적치물 및 불법 노점에 대한 단속을 실시해 시장이용객의 불편함을 줄이고 유사 시 소방도로를 확보하기 위해서다.

무단적치물 방치 또는 불법 노점 행위 발생 시 '자진 정비 안내문' 배부 등 행정지도 위주로 정비하고, 미이행 시 과태료 부과 등 행정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또한 전통시장 상인회와 협업해 시장 내 상인들에게 '자율 정비선(황색선) 준수 안내 사항'을 1일 2회 이상 방송할 예정이다.

금천구는 설 명절 특별단속 기간이 종료된 이후에도 전통시장 대상 1일 1회 이상 순찰을 통해 지속적으로 행정지도 및 정비를 추진, 쾌적한 보행로가 상시 유지될 수 있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시장이용객 등 구민의 안전을 확보하고 통행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단속을 계획했다"며, "행정지도를 통해 최대한 자진 정비를 유도하고, 상습 위반점포에 대해서는 과태료 부과 및 강제 수거 등 행정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환경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