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환경연합] 제8회 경남지적장애인 축구대회, 의령서 성황

뉴스환경연합 승인 2022.06.13 17:23 의견 0

[뉴스환경연합 김학영 기자] 지난 11일 의령군 지정면공설운동장에서 개최된 이번 대회에는 오태완 의령군수, 문보근 경상남도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 최훈 천주교마산교구 사회복지 국장 신부, 경상남도장애인종합복지관 류학기관장 등 기관단체장과 도내 15개 기관 20개팀 선수, 임원, 자원봉사자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띤 경기가 펼쳐졌다.

의령 사랑의집(원장 김일주)이 주관한 지적장애인들의 축제의 장인 제8회 경상남도 지적장애인축구대회가 의령서 성황리 개최됐다.

올해로 8회째를 맞이하는 경남지적장애인 축구대회는 스페셜올림픽 정신에 기반해 지적장애인의 스포츠 정신을 고취하고 선수 간의 화합의 장을 마련해 지적장애인 축구의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지적장애인 축구대회는 한국스폐셜올림픽 축구 규정에 따라 5인제 경기로 진행됐으며 1그룹당 5개 축구팀이 배정돼 그룹별 리그전으로 팀당 4경기를 치렀다.

한편 경기에 앞서 지난 10여 년 동안 축구대회 지원을 해준 꿈이있는교회 부설 꿈이 있는 지역아동센터와 ㈔건설기계개별연맹사업자협의회 경남의령지회 외 5명에게 감사의 뜻으로 공로패를 전달했으며 의령군축구협회와 경남축구협회에서 축구공 20개를 전달했다.

또한 한국파파존스 피자는 이동 차량을 이용해 피자 150판을 무료로 제공했고 수박, 솜사탕, 즉석 팝콘 외 다양한 간식으로 선수들에게 좋은 호응을 얻었다.

이날 경기는 5인제 경기로 1그룹당 5개팀을 배정해 펼친 결과 A조 경남장애인복지관 경남어시스트fc, B조 통영시장애인복지관 통영이순신fc-B, C조 밀양시장애인복지관 아리랑fc, D조 창원시장애인복지관 아드미fc-B,팀이 각각 우승했다.

득점상은 밀양장애인복지관 아리랑fc 양준석 선수가 12골로 수상했다.

이번 대회를 주관한 김일주 원장은 "이번 대회에 페어플레이를 펼친 모든 선수들과 자원봉사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내년 제9회 대회는 더욱 알차고 내실 있는 축제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환경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