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 전통시장... 화재알림시설 설치

-화재알림시설은 화재 발생 시 점포 내 설치된 무선 감지기가 화재 원인을 감지해 소방서에 자동으로 통보하는 동시에, 점포주 및 시장관리 담당자에게...

뉴스환경연합 승인 2021.08.17 11:46 의견 0

[뉴스환경연합 김학영 기자] 전남 구례군(군수 김순호)은 6일 화재에 취약한 전통시장의 화재 발생 가능성을 근본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구례5일시장에 화재알림시설 설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전통시장 상인들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이용객 안전 확보를 위해 국비 포함 총 1억3백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시장 내 연기, 열, 불꽃 등 화재 원인을 감지하는 화재감지기를 141개 점포에 설치했다.

화재알림시설은 화재 발생 시 점포 내 설치된 무선 감지기가 화재 원인을 감지해 소방서에 자동으로 통보하는 동시에, 점포주 및 시장관리 담당자에게 신속히 전송하는 시스템이다.

구례군과 소방서, 상인회 관계자들은 감지시설 시연을 통해 작동 여부를 점검하고 시범운영 기간을 거쳐 8월부터 화재알림시설을 정상 운영 중이다.

김순호 구례군수는 "전통시장은 점포 간 공간이 좁고, 통행로가 일원화돼 있지 않아 불이 나면 큰 피해를 볼 수 있다"며 "앞으로도 안전한 전통시장 환경 조성에 노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에서는 시장 활성화를 위해 노후전선 정비, 소방·하수시설과 노후 아케이드 개보수를 통해 시장환경을 개선하고, 공연장과 체험시설·쉼터 등 즐기고 체험하는 알콩달콩 장터를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뉴스환경연합 / 김학영 기자 hyk7117@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환경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