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정읍IC 내장산 문화광장 구간 4차선 '완전 개통'

-내장천변로 확장·포장 공사는 지난해 6월 착공해 올해 6월까지 총사업비 35억 원이 투입됐다. 상동교에서 국도 1호선 접속도로 구간 중 미확장...

뉴스환경연합 승인 2021.07.02 18:42 의견 0

X

[뉴스환경연합/김보길 기자] 전북 정읍시가 지역개발 여건 혁신을 위한 SOC 기반 체계 구축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시는 민선 7기 공약사업인 내장천변로 상동교에서 국도 1호선 접속도로까지 잔여 구간 1.0㎞에 대해 4차선 확장 공사를 마치고 전면 개통했다.

내장천변로 확장·포장 공사는 지난해 6월 착공해 올해 6월까지 총사업비 35억 원이 투입됐다. 상동교에서 국도 1호선 접속도로 구간 중 미확장 구간 0.7㎞를 기존 2차선(B=9m)에서 4차선(B=20m)으로 확장 개통한 사업이다.

도로 시점부 0.2㎞ 구간은 2014년 양우건설에서 기부채납으로 확·포장했고 종점부 0.1㎞ 구간은 2013년 익산지방국토관리청에서 국도 1호선 접속도로로 연결했다.

그동안 2차선 병목구간으로 교통체증과 사고 위험이 유발됐으나 이번 확장개통으로 교통체증 해소와 안전한 도로 이용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정읍IC에서 내장산 문화광장까지 전 구간 4차선 개통으로 내장산 국립공원을 찾는 시민과 관광객은 물론 앞으로 건설될 국민연금공단 연수원 이용객들에게 교통 편의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 국도 1호선 접근성 향상으로 물류비용 저감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시는 내다보고 있다.

유진섭 시장은 "도로 공사에 협조해 주신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시민 모두가 체감하고 만족할 수 있는 SOC 기반 시설 확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seoulk1004@gmail.com

저작권자 ⓒ 뉴스환경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