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안군, 입곡군립공원서 단풍철 방역수칙 집중 홍보

경남 함안군은 가을 단풍철을 맞아 관내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입곡군립공원을 중심으로 방역수칙을 집중 홍보하고 있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입곡군립공원은 함안을 대표하는 단풍명소로 최근 주말이면 하루 5천 명이 넘는 탐방객으로 붐비고 있어 ...

뉴스환경연합 승인 2020.11.19 15:11 의견 0
단풍철을 맞아 관내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입곡군립공원'을 중심으로 방역수칙을


[뉴스환경연합/김보길 기자] 경남 함안군은 가을 단풍철을 맞아 관내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입곡군립공원을 중심으로 방역수칙을 집중 홍보하고 있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입곡군립공원은 함안을 대표하는 단풍명소로 최근 주말이면 하루 5천 명이 넘는 탐방객으로 붐비고 있어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수칙 홍보가 꼭 필요한 실정이다.

군은 마스크 착용 의무화와 2m 이상 거리두기를 주 내용으로 하는 홍보물을 입곡군립공원 탐방로에 설치했고, 탐방객이 몰리는 주말에는 군 공원관리사업소 직원들이 홍보피켓을 들고 공원 탐방로를 순찰하면서 대대적인 홍보활동을 하고 있다.

탐방객의 개인 방역수칙 홍보와 아울러 군에서는 침방울이 비산할 위험이 있는 공연행위를 단속하고 아라힐링카페 수상레저시설과 화장실 손잡이 등 신체접촉이 이루어지는 시설은 수시로 방역소독을 실시 중이다.

군 관계자는 "가을의 정취를 즐기기 위해 관내와 다른 지역의 많은 행락객이 입곡군립공원을 방문하고 있는 만큼 방역수칙과 개인 위생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보길 기자 12345hyk@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환경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